메모의 마법

메모의 마법

메모를 할 때에

[키워드] [사실] [사실에 대한 일반화] [그리고 유니버스의 확장]

으로 정리하도록 한다.

처음에는 조금 어렵지만 자꾸 연습하면 당연히 좋아질 것이라고 이야기하고 있고, 무엇보다 책에서는 “일반화”를 위하여

What과 How를 두고 설명한다.

메모만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메모를 가지고 확장해가는 사고를 만들어내는 틀을 설명해준다.

책의 후반부 1/3은 일반화와 확장에 많은 할당을 하고 설명하고 있다.

빠르게 읽을 수 있는 책이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