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인슈타인의 시계 푸앵카레의 지도

131476079(1)
아인슈타인 이라는 대명사가 나온 책은 항상 사고 실험을 동반한다.  사고 실험을 통해서 실제 볼 수 없는 영역에서 벌어지는 현상에 대한 예상과 추정 그리고 실증을 이해해야 한다.

이 책은 사고 실험과 함께 그 당시에 벌어졌던 사회적인 동조화를 설명한다.

다만 단점은, 읽기에는 너무 시간이 많이 걸리고 읽다가 금방금방 잠들어버리기 때문에 다 읽지 못하였다.

올해 처음으로,  다음 기회에 다시 시도하기로하고, 중간에서 접은 책 T_T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w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