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의 언어로 세상을 본다면

127841799

수학의 언어로 세상을 본다면

수학자 아버지가 들려주는 수학의 세계라는 타이틀로 나온책

당연히 수학을 싫어하는 딸을 둔 아빠로서 수학을 설명하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발견하고 읽어본 책이다.   그런데 이 책은 수학자 아버지가 딸에게 설명하는 것이 아니라

“수학 오타쿠”가 일반인에게 설명하는 책에 가깝다.

설명이나 내용이 책 표지의 그림처럼 친절(?)하게 딸에게 설명하기 보다는

스스로의 세계에서 일반인에게 열심히 열심히 설명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